에미레이트 항공 A380기 상하이 취항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1.04.19 09:40 | 수정 2011.04.19 09:59


에미레이트 항공은 오는 27일부터 두바이-상하이
노선에 차세대 초대형 항공기 A380을 투입한다.



상하이는 아시아에서 인천, 방콕, 베이징, 홍콩에
이어 다섯 번째로 A380기의 취항지가 될 예정이며 수, 금, 일요일 주 3회 운항 될
예정이다.


에미레이트항공측은 "지난 2009년 12월 동북
아시아 최초로 인천-두바이 노선을 취항한 아랍에미리트 항공은 앞으로도 차별화된
고객 만족을 위해 서비스 및 시설에 지속적으로 투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하늘위의 호텔이라 불리는 아랍에미리트 항공의 A380기는
기내 최초의 샤워시설이 완비된 최고의 기종으로 손꼽힌다.


현재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A380기(15대)를 보유하고
있는 에미레이트 항공은 현재 런던 히드로(1일 2회 운항), 맨체스터, 파리, 토론토,
인천, 방콕, 베이징, 제다, 뉴욕, 홍콩, 시드니, 오클랜드 등 10개국 12개 지역에
A380기를 운항하고 있다.


IT조선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