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 해외여행 '동남아 가장 인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2.01.16 14:36 | 수정 2012.01.16 16:32


이번 설 연휴
인기 여행지는 동남아 지역으로 태국, 베트남, 캄보디아가 꼽혔다.



하나투어에 따르면
16일 기준 2012년 설 연휴(1월20일~24일) 해외여행수요는 2만8천여명으로, 이 중
87.3%는 중국, 일본, 동남아 수요로 집계됐다. 짧은 연휴를 이용한 단거리 지역
해외여행 수요가 많은 것.


 


지역별로는 동남아
수요가 전체의 41.1%로 가장 많았고, 뒤를 이어 중국 27.9%, 일본 18.3% 순으로 나타났다.
동남아에서는 태국(33.9%)과 베트남/캄보디아(29.1%) 그리고 필리핀(25.7%) 지역의
여행수요가 많았는데, 특별 전세기 등 항공좌석 공급이 증가했음에도 예약은 대부분
마감된 상황이다.


 



<자료:
하나투어>

 


출발일별로 살펴보면
21일이 29.2%로 가장 많았고 20일과 22일이 각각 21.4%, 20%로 나타나는 등 이번
설 연휴 해외여행수요는 절반 이상이 20~21일에 출발해 연휴 내에 다녀올 수 있는
여행일정을 선호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지난해 설 연휴 해외여행수요는 3만1천여명으로 올해보다 3천여명이 많다.
하지만 올해 설 연휴가 지난해보다 하루 짧다는 점을 감안하면 그 수요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IT조선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