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열 적고, 업그레이드 가능한 '올인원PC'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정소라
입력 2012.04.10 13:54 | 수정 2012.04.10 15:39


PC 케이스 및 파워서플라이 전문업체 한미마이크로닉스가
발열이 적고 업그레이드가 가능한 올인원PC를 내놨다.


 


이 제품은 발열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특별 개발된 써멀키트(Themal Kit)를 넣었다. 써멀키트는 저전력 65W의
인텔 코어 i3, i5, i7에서 사용할 수 있다.


 



한미마이크로닉스 올인원PC에 들어간 써멀키트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는 22형
와이드 LED 무결점 패널을 통해 1920X1080의 풀HD 해상도와 16:9 화면을 지닌다.
또 2세대 인텔 코어 i3, i5, i7을 기반으로 빠른 반응속도를 내는 인텔 SSD(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 40GB가 들어갔다.


 


저장 공간으로는
500GB HDD를 서브로 제공하여 최적의 컴퓨팅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운영체제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7 홈프리미엄(64비트)이
들어갔다. 무선 랜과 블루투스 3.0도 지원한다.

함께 제공되는 무선
슬림 키보드·마우스를 비롯해 프린터, 태블릿, 헤드셋, 스피커 등 기타 주변기기를
활용해 무선 PC 환경의 구축할 수 있따.

주문 후 생산방식인 것도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의 특징이다. 올인원 PC 시스템에서 SSD, HDD, RAM, OS 및 액세서리 등
원하는 사양으 주문하면 그 이후에 제품을 생산한다. 더욱이 국내 생산라인에서
철저한 품질 테스트 및 검수 과정을 거쳐 생산·출하한다. 전국 어디서나 AS를
받을 수 있도록 전국 80여 곳에 AS센터가 마련되어 있다.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의 가격은 사양에 따라 90만 원대부터 160만 원대까지 있다.



▲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는 여타
올인원 PC에서 찾아볼 수 없는 스타일리시하고 아름다운 슬림한 디자인을 하고 있다.


 


한미마이크로닉스 측은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는
소비자가 원하는 스펙으로 주문할 수 있어 업그레이드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며 써멀
키트를 통해 발열 걱정도 줄였다”며 “탄탄한 AS망을 토대로 마이크로닉스 올인원
PC 구매자들의 불편이 없도록 철저한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한편, 마이마이크로닉스는
올 상·하반기에 24형과 27형 올인원 PC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IT조선 정소라 기자
ssora7@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