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다음커뮤니케이션 디지털사이니지 MOU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하경화
입력 2012.06.04 12:04 | 수정 2012.06.04 12:05


LG유플러스와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양사가 보유한 디지털사이니지(Digital Signage) 플랫폼과 콘텐츠
제휴를 위한 업무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디지털사이니지는
디지털 정보 디스플레이를 유동인구가 많은 아파트나 극장, 지하철 역 등의 공공장소에
설치해 각종 생활정보 및 광고를 제공하는 디지털 매체다.


 


LG유플러스는 아파트
등 주거지역을 중심으로 약 1만 7000여대의 U+미디어보드와 U+미디어라이프를 운영하고
있다. 다음은 서울 지하철 1~4호선과 코레일 수도권전철역 등을 중심으로 970여대의
디지털뷰를 운영하고 있으며, 약 2500개 업체의 스토어뷰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제휴에
따라 LG유플러스와 다음은 디지털사이니지 매체의 광고 영업권을 공유하는 크로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양사가 보유한 콘텐츠를 공유하는 등 디지털사이니지 시장의 매체
경쟁력을 대폭 높일 수 있게 됐다. 다음이 보유하고 있는 실시간 정보와 생활밀착형
콘텐츠를 LG유플러스 미디어보드와 미디어라이프에 공급하여 양질의 정보를 시청자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현준용 LG유플러스
BS본부 기반통신사업담당 상무는 “양사가 협력하여 각기 보유한 주거사무공간 및
공공시설 대상 공간에서 디지털사이니지 사업의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게 되었다”며
“본 협약을 계기로 더욱 긴밀히 협조하여 상호 이익이 되는 사업구조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경화 기자 ha@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