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2012’ 참가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하경화
입력 2012.06.19 09:51


KT는 오는 6월
20일부터 22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GSMA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2012’(GSMA
Mobile Asia Expo 2012)에 참석해 LTE 서비스 상용 현황을 발표하고 아시아 주요
통신사업자들과 협력을 강화한다고 19일 밝혔다.


 


표현명 사장은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
보드회의 멤버로서 글로벌 통신이슈 관련 각종 회의에 참석해 한국의 LTE 서비스
상용화 현황 및 GSMA 프로젝트 참여 현황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또 GSMA 보드의장인
프랑코 베르나베를 만나 통신사업자 간 글로벌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서 협의하고,
GSMA 전략과제인 RCS, NFC, 커넥티드 리빙 프로그램 등 GSMA 현안과 향후 이동통신서비스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표 사장은 “KT는
고객의 커넥티드 라이프 실현을 위해 4G LTE를 비롯해 NFC, RCS 등 커넥티드 서비스
발전에 앞장서 노력해왔다”며 “GSMA와 협력해 모바일 산업의 가치 창출을 위해
앱 효율성 향상과 글로벌 에코시스템 활성화에도 적극 노력할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KT는 이번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GSMA 부스에서 올해 2월 일본 NTT도코모와 함께 세계 최초로 선보인
한-일간 NFC기반 글로벌 쿠폰 로밍 서비스를 중국 차이나모바일까지 포함해 확대
시연할 예정이며, 향후 한-중-일 3국 간의 모바일 신용카드결제까지 가능한 글로벌
모바일 결제 서비스 비전을 제시한다.


 


 


하경화 기자 ha@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