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NBA 스타 게리 페이튼 한국왔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선우윤
입력 2012.10.12 10:31 | 수정 2012.10.12 11:18


한때 NBA를
주름잡았던 포인트 가드 게리 페이튼(44)이 농구 꿈나무들을 지도하기 위해
방한했다.


 



 


NBA 3X KOREA 행사
차 방한한 페이튼은 오는 14일 오전 11시 서울 시청 앞 광장에서 개최하는 아디다스
농구 클리닉에 참석해 1일 코치로 나설 예정이다. 이번 농구 클리닉은 아디다스가
농구 꿈나무들을 응원하고 국내 청소년의 농구 붐 조성을 위한 목적으로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는
페이튼을 비롯, 연세대와 휘문고, 삼일중 선수 등 국내 청소년 최고의 엘리트 선수
약 30명이 클리닉 대상으로 참석한다. 페이튼은 클리닉에서 슛, 패스, 볼 컨트롤의
훈련방법과 자신의 수비 비법 등 다양한 기술을 직접 지도할 계획이다.


 

선우 윤 기자 sunwoo@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