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12] 스타 게임 한 자리에, 지스타2012 개최 -현장포커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한만혁
입력 2012.11.08 22:17 | 수정 2012.11.08 22:19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가
부산 벡스코에서 화려한 막을 열었습니다. 문화관광부 차관과 부산시장 등 주요 인사가
참가한 개회식을 시작으로 문을 연 이번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한국게임산업협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주관합니다.


 


이번 행사는 그 동안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던 것을 게임산업협회가 이어받아 진행하는 첫 민간 행사로
더 커진 규모와 다양한 볼거리를 자랑하는데요. 세계 31개국 434개사가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됩니다. 지스타 관계자도 작년보다 더 커진 규모로 내용과 콘텐츠가
풍성하다고 말하며 온 국민이 즐길 수 있는 행사로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는
모바일 게임 16종과 온라인 게임 이카루스를 전시했으며 넥슨은 마비노기2와 피파온라인3
등 6개의 새로운 온라인 게임을 선보였습니다. 그밖에 NHN과 네오위즈, 워게이밍,
블리자드 등 굵직한 게임사가 전략 게임과 앞으로 선보일 신작 게임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각 게임사는 특색 있는 부스걸과 다양한 이벤트를 앞세워 게임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지스타2012는 오는
11일까지 개최되며 e스포츠 대회나 한중게임문화페스티벌, 청소년 창작 게임 전시
등 다양한 연계 행사가 함께 진행됩니다.


 


한만혁 기자 hmh@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