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오픈API 기반 '올레맵 비즈'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2.12.12 15:00

 


KT(회장 이석채)는
12일, 광화문 올레스퀘어에서 약 150여개의 국내기업과 개발사를 초청해 기업형 지도서비스인
'올레맵 비즈' 출시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올레맵 비즈'는
구글맵과 같이 공개(오픈 API)된 지도 플랫폼 서비스로, 약 6개월 간의 시범 서비스
기간 동안 KT&G, 신한은행, 한국석유공사, NH농협 등 약 20여 고객이 사용해
왔다. 이번 공식 서비스 출시로 국내 기업의 지도 선택권이 넓어질 전망이다.


 


KT는 '올레맵 비즈'를
통해 20여 종의 기본 지도정보 이외에도 길찾기 및 올레내비 연동 기능을 제공하며
기상정보, 유동인구 통계정보 등 공간 정보를 활용한 정보연동 및 기업고객 맞춤형
개발 서비스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현규 KT 통합플랫폼개발본부
본부장은 "올레맵 비즈 서비스는 고객의 유무선 서비스 개발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제공하는 공개된 지도 서비스"라며 "다양한 부가 정보와
상품정책, KT 인프라를 활용한 고객 밀착형 서비스 등 차별화된 혜택을 통해 외산
지도 플랫폼 서비스와의 경쟁에서 우위를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style="font-size:11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