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텍스 2013] 델, 하스웰+지포스GTX670 탑재한 게이밍PC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3.06.04 16:38 | 수정 2013.06.04 17:37

 


델(DELL)이 ‘하스웰’
프로세서에 지포스 GTX670을 탑재한 게이밍PC 'X51'을 대만 컴퓨텍스서 공개했다.


 


델의 게이밍 브랜드
‘에일리언웨어’(Alienware) 이름을 업고 등장한 이 PC는 인텔의 최신 프로세서
‘하스웰’(i7-4770 쿼드코어 제품까지 업그레이드 가능)에 엔비디아의 지포스 GTX670 그래픽카드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하스웰을 탑재한
델 X51 게이밍 PC의 가격은 900달러부터 시작되며, 국내 출시는 불투명하다.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