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날씨 전면 개편‥출퇴근, 레저활동 상황별 날씨 안내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3.06.11 10:42 | 수정 2013.06.11 12:01


'퇴근길에 비가
올까?', '세차는 언제 하면 좋을까?' 네이버가 생활 속에서 유용한 맞춤 날씨
정보를 제공한다.


 


NHN(대표 김상헌)은
모바일 네이버 날씨 서비스를 대대적으로 개편하고 생활 속에서 다양한 상황에
따라 날씨 정보를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개편을 통해
모바일 날씨 서비스는 ▲출·퇴근길 날씨 정보 ▲ 세탁, 세차, 자외선, 감기
등 각종 생활지수 ▲산, 골프장, 공항, 스키장, 해수욕장 등 다양한 야외활동에 맞는
날씨 정보를 제공한다. 


 


3시간 단위로 제공하는
날씨 정보를 통해 출·퇴근 시간을 비롯해 야외활동 시간대의 기상상황을
보다 정확하게 확인하고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각종 레저활동에 따라 차별화된
날씨 정보를 제공한다. 예를 들어 산의 고도별 온도를 별도로 제공하고,
골프장 정보에서는 강수, 바람, 안개, 자외선 등의 별도 골프지수를 알려준다.


 


갑작스러운 기상변화
등의 정보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기상청에서 제공하는 기상특보를 서비스 메인
페이지 최상단에 노출한다. 날씨 상태를 더욱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비오는 날에는
현재 강수량에 따라 그 정도를 가늠할 수 있는 날씨 상태 이미지로 변경된다.


 


이밖에도 세계날씨
정보와 함께 현지 체류하는 이들이 직접 전하는 SNS 날씨 소식도 확인할 수 있다.


 


박선영 NHN 메인&컨검실장은
“날씨 정보는 실생활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서비스 중 하나지만 이를
표현하는 정보요소는 기온, 풍속, 날씨 상태 등으로 한정돼 있다” 며, “네이버 날씨는
이용자들이 보다 쉽게 체감하고 실제 생활 속에서 잘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