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6년 연속 기업지배구조 최우수기업 선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3.06.21 16:09 | 수정 2013.06.21 16:54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은 한국거래소(KRX)에서 개최된 2013년 지배구조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코스닥시장
최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지배구조 우수기업은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매년 국내 상장 기업 대상으로 환경경영(Environmental), 사회책임경영(Social),
기업지배구조(Governance) 수준을 평가한 ESG평가 결과를 근거로 선정된다. 다음은
지난 2008년부터 6년 연속 최우수기업으로 꼽혔다.


 


회사측은 기업과
주주의 이익을 위해 효율적인 이사회를 구성한 점이 특히 높게 평가됐다고 설명했다.
다음은 기업 경영의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직을 분리하고,
이사회 내에 3개의 전문위원회(감사·추천·보상)를 자발적으로 설치
및 운영해왔다.


 


체계적인 고객 정보보호
정책과 보안 시스템 운영도 주요 공적 사항이다. 다음은 고객 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서비스 오픈 단계에서 사전에 개인정보 취약성을 진단해 근원적인 대책을
강구하는 ‘개인정보 영향평가’를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 또한 정보보호, 법무,
개발, 대외협력 담당 임원으로 구성된 정보보호위원회를 운영하고,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정보보호자문단을 위촉하고 있다.


 


제주 본사 ‘스페이스닷원’은
환경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다음은 스페이스닷원에 우수처리설비를 도입하여
조경용수, 소방용수로 재사용하고 있으며, 건물 옥상 및 벽면 녹화, LED 조명 설치
등을 통해 에너지 절감을 실천하고 있다.


 


현재 다음은 지속가능경영
및 사회공헌 활동, 지배구조 개선 등 사회적 책임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아 한국거래소(KRX)가
선정한 SRI(사회책임투자지수) 및 SRI Governance(지배구조책임투자지수)에 현재
편입돼 있다.


 

홍효정 기자 honghong@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