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7년 된 유리병 편지 발견‥누구한테 보낸 편지일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효정
입력 2013.09.16 17:27

 


107년 된 유리병
편지가 발견됐다.


 



 


영국 일간지 ‘메트로’는
지난 12일(현지시각)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토피노 해변에서 107년 된 유리병
편지가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편지를 발견한 스티브 서버는 해안의 모래사장에 누워있다가 파도에 떠밀려온 이
유리병을 우연히 발견했다. 그는 100년도 더 지난 이 편지가 엄청난 가치가 있을
것으로 판단, 편지를 꺼내지 않고 그대로 보존했다.


 


하지만 유리병 속에
있는 편지 일부분이 보였으며, 이 편지는 1906년 10월 29일에 얼 윌러드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워싱턴으로 가던 중 이 편지를 바다에 던진 것이라고 알려졌다.


 


이번에 발견된 이
병 편지는 지난해 영국 셔틀랜드에서 발견된 98년 된 편지 이후  가장 오래된
편지로 기네스북에 올랐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