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5년만의 최고치, 미 연준 양적완화 유지 결정 영향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장길수
입력 2013.09.19 22:40

유럽증시가 19일(현지시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양적완화 유지 결정으로 급등하면서 주요 지수가 5년여만의 최고치를 나타냈다. 

범유럽 Stoxx 600 지수는 장 초반 1.1% 오른 316.69로, 2008년 6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Stoxx 600 지수는 이달 들어 6.5% 올랐으며 올해 초 대비 13% 상승했다. 

유로존(유로화 사용 17개국)의 우량주를 모은 Stoxx 50 지수도 개장 직후 급등세에 힘입어 2011년 5월 이후 최고치를 나타냈다. 

또한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지수도 5년만의 최고치를 나타냈다.
영국, 독일, 프랑스 증시는 이날 오전 장 현재 모두 1% 이상의 급등세를 나타냈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