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지금 떨리냐?" 초겨울 추위, 내일 낮부터 풀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3.11.21 09:51 | 수정 2013.11.21 12:22

 




현재날씨 (사진 출처 :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요즘 너~~무
추워서 당황하셨죠?"


 


오늘도 때이른 추위가
이어지고 있지만, 내일 낮부터는 추위가 풀린다고 기상청이 말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 아침 중부지방과 남부내륙 일부지역이 영하권에 들었으며, 서울과 대전 기온
영하 1도, 춘천 영하 6도로 어제 동시간 대비 1~2도 가량 낮은 기온을 보이고 있다.


 


낮 최고 기온은 6~13도로
어제보다 3~4도 가량 높을 것으로 예상돼 일교차는 더욱 크겠지만, 이번 추위는 내일
낮부터 풀리면서 평년 기온을 되찾을 전망이다.


 


기상청에서 11월
하순부터 12월 중순까지의 날씨를 전망한 것을 보면,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어 기온 변화가 크겠다고 하니 미리미리 따뜻한 옷을 준비하는
것이 좋겠다.


 


 


내일 낮부터 풀린다는
소식에 네티즌들은 "내일 낮부터 풀린다니 다행이다", "이번 겨울
유난히 더 추울 것 같은데 내일 낮부터 풀려 다행", "내일 낮부터 풀리면,
내일은 좀 얇게 입어도 되려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