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아버지 언급에 '유재석 아버지 20억 부도' 폭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3.24 01:20

 




박명수 아버지 (사진=MBC '무한도전' & SBS 8시 뉴스 방송 캡처)


 


 


MBC '무한도전'에서
유재석이 박명수 아버지를 거론해 화제다.


 


지난 22일 방송된
'무한도전'은 카레이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카레이싱에
도전하게 된 멤버들은 멘토를 맡게 된 김동은 선수에 대해 2대째 카레이서를 하고
있다고 소개하자 박명수는 자신의 아버지 역시 버스기사와 택시 기사를 했다며 2대째
운전대를 잡는다며 같은 처지라고 말했다.


 


이어 박명수는 "지금은
부도났는데 경운운수라고"라 자랑하자 유재석이 "아버지 함자가 어떻게
되시느냐"고 끼어들자 박명수는 "박…"이라며 대답을 하려다가 당황한
듯 "아버지요?"라며 대답을 멈췄다.


 


그러자 무한도전
멤버들은 유재석의 말을 거들며 이구동성으로 "뉴스에 가끔 나오신다"고
부추기자 유재석은 "박명수 형 아버지 얘기하지 마요. 명수형이 제일 싫어해요.
작년 여름 정도에 SBS 8시 뉴스에 객장에서"라며 웃음이 터져 버렸다.


 


이에 박명수는 "하지
말라는 거 왜 하는거야"라며 속사포처럼 "그러면 (유재석) 너희 아버지한테
사람 붙인다"라더니 "(유재석 아버지가) 우체국 다니시다가 20억 부도났잖아"라고
폭로했다.


 


누리꾼들은 박명수
아버지 뉴스 보도 소식에 해당 영상을 찾아 확인해 네티즌 수사대의 실력을 발휘하기도
했다.


 


박명수 아버지 언급에
누리꾼들은 "박명수 아버지, 정말 뉴스에 나오셨는데 유재석 아니면 몰랐을
듯", "박명수 아버지 폭로에 유재석 아버지까지 등장, 20억 부도 사실일까?",
"박명수 아버지, 별로 닮은 것 같아 보이지 않네~ 엄마 닮았나보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