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대표음식 '세비체', 英초츠터 패스트 피스트 어워즈서 선택 받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5.13 11:37

 


[IT조선 김형원
기자] 페루관광청은 런던에서 열린 초츠터 패스트 피스트 어워즈(Chowzter fast feasts
awards)에서 페루의 대표적인 음식인 세비체(ceviche)가 ‘맛있는 음식 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페루의 대표적인
음식으로 알려져 있는 세비체는 생선 살이나 각종 해산물을 레몬 또는 라임 즙에
절여 올리브 오일과 양파를 넣어 만든 해물 요리다. 새콤하면서도 매콤한 맛이
미각을 자극해 에피타이저로도 제격이다.


 


세비체는 페루 전통
술인 피스코 사워 및 다양한 칵테일, 와인과도 잘 어울려 인기가 높다.


 


페루인은 세비체를
보양식으로 생각하며 특히 비타민C가 풍부해 피로회복에 좋고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페루 남미
최대의 음식 축제이자 페루를 비롯해 세계의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미스츄라(MISTURA)
축제가 올해 9월에 페루 리마에서 열릴 예정이다.


 




세비체 (사진=페루관광청)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