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영화뭐볼까] 캐릭터 총출동 '엑스맨:데이즈오브퓨처패스트' 1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5.22 08:43 | 수정 2014.05.22 10:37

 


[IT조선 김형원
기자]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패스트’가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지난 주 박빙의 대결을
벌였던 조니 뎁 주연의 ‘트랜센던스’와 송승헌, 임지연 주연의 19금 멜로 ‘인간중독’은
이번 주 예매순위 3위와 2위로 하락했다. 인간중독이 14.29%로 2위를 트랜센던스가
14.21%로 3위다.


 


예매율 21.98%로
예매순위 1위에 오른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패스트’는 ‘엑스맨’ 시리즈의
연작으로 영화 속에서 기존 엑스맨 시리즈와 최근 리부트 된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의
캐릭터가 모두 등장해 시리즈 최강의 액션을 선보인다.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패스트’ 포스터 이미지


 

 


 


류승룡 주연의 액션영화
‘표적’은 예매율 10.5%로 4위를 차지했고, 국산 판타지 애니메이션 ‘고스트 메신저’는
9.7%로 5위에 자리잡았다. 현빈 주연의 ‘역린’은 예매율 6.4%을 보이며 6위로 하락했다.


 



▲ 표=예스24


 


다음 주는 이선균,
조진웅 주연의 스릴러 ‘끝까지 간다’가 개봉된다. 영화 ‘끝까지 간다’는 실수로
사람을 치는 사고를 일으킨 형사가 시체를 어머니의 관속에 숨기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긴박하게 그린 영화다.


 


이 밖에 안젤리나
졸리가 사악한 마녀 역을 맡은 디즈니 영화 ‘말레피센트’가 개봉될 예정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