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 19禁을 만드는 신동엽의 '눈빛'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5.28 00:38

 




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 (사진=JTBC 트위터)


 


27일 열린 제50회
백상예술대상 MC로 나선 신동엽과 김아중의 인증샷이 공개돼 화제다.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을
중계한 JTBC는 지난 27일 공식 트위터에 “백상예술대상 생생한 레드카펫 현장, 처음
만나는 스타들의 360도! 오늘 백상예술대상의 사회자 신동엽 김아중 님과 함께”란
글과 함께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가슴이 푹 파인 체인으로 장식한 어깨가 훤히 드러난 검정색 드레스를 입은 김아중
뒤로 신동엽이 초승달 눈을 하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이미 SNL코리아를 비롯해
수 많은 방송에서 19禁을 19禁 스럽지 않게(?) 받아들이게 하는 능력의 신동엽은
이날도 눈빛 하나로 음흉인증샷을 완성했다.


 


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을
접한 누리꾼들은 "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 역시 신동엽은 19禁을 만드는
재주가 있어", "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 잘생겼다", "신동엽
김아중 음흉인증샷, 최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날 시상식에서
영화부문 대상은 배우 송강호, TV부문 대상은 전지현이 차지했다. 김수현은 3관왕
위업을 달성해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히 전지현과 김수현은
서로 수상 소감을 통해 "김수현 작품 하나 더 하자", "천송이 사랑한다"로
서로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IT조선 온라인뉴스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