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ICT노믹스 담은 2013 연차보고서 발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7.17 13:52 | 수정 2014.07.17 14:24

 


[IT조선 이진 기자]
SK텔레콤(대표 하성민)이 2013년 재무적 성과뿐 아니라 비재무적 성과와 미래 전망
등 종합적 기업가치를 담은 첫 번째 통합보고서인 '2013 연차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보고서는 글로벌
통합 보고 트렌드에 따라 사회·환경적 성과와 경제적 가치를 연계했으며,
사업전략·성과·전망을 통합적 관점에서 전달해 투자자들에게 미래
기업가치를 제시했다.


 




이미지=SK텔레콤


 


SK텔레콤은 보고서에서
지난 한 해 동안의 ▲혁신적 상품·서비스 개발 ▲LTE 리더십 ▲신규 사업
등 중장기 성장기반 확보 노력 ▲ICT 공유가치 창출 및 온실가스감축 ▲고객 정보보호
▲동반 성장 ▲인재육성 등 ICT노믹스 비전 달성노력을 담았다.


 


또, 핵심 주제별로
SK텔레콤의 경영 접근 방법과 주요 데이터를 공개함으로써 경영활동을 경제적 가치의
관점에서 분석해 미래가치 창출 역량을 보여주고자 했다.


 


아울러 올해 창사
30주년을 맞은 SK텔레콤의 특별 스토리로 30년 역사에 대한 리뷰와 함께 ICT노믹스를
중심으로 한 미래 30년의 비전을 소개했다.


 


SK텔레콤 통합 '2013
연차보고서'는 국문·영문 2가지 언어로 발간되며, 18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