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블협회 대표자들, 인천아시안게임 선수단 격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미디어잇3
입력 2014.09.05 12:24 | 수정 2014.09.05 14:36

 


[IT조선 이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이하 KCTA) 주요 관계자가 이달 19일부터 개최되는 제17회
인천아시아경기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단을 격려하기 위해 5일 태릉선수촌을 방문했다.


 


이날 태릉선수촌을 방문한
이는 양휘부 KCTA 회장, 하동근 PP협의회장, 최종삼 SO협의회장 등 회장단을
비롯해 ▲김진석 CJ헬로비전 대표 ▲이상윤 티브로드 대표 ▲장영보 C&M 대표
▲강대관 현대HCN 대표 ▲김태율 CMB 대표 ▲이한오 금강방송 대표 ▲한윤희 MBC플러스미디어
대표 ▲박성호 CNTV 대표 ▲김정수 KCTA 사무총장 등이다.


 


양휘부 KCTA 회장은
“1998년부터 4회 연속 2위를 기록한 여세를 몰아 이번 인천아시아경기대회에서도
2위, 나아가 아시아 1위를 기록해 대한민국 스포츠 강국의 위상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