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원장에 백기승 전 청와대 비서관 임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09.05 17:46 | 수정 2014.09.05 17:56

 


[IT조선 유진상]
미래창조과학부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에 백기승 전 청와대 비서관을 임명한다고
5일 밝혔다.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신임
원장으로 임명된 백기승씨(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미래부는 “백기승씨는
공공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제 26조(준정부기관 임원의 임명)에 따라 한국인터넷진흥원
임원추천위원회의 심사 추천을 거쳐 임명됐으며, 향후 3년간 인터넷 진흥 및 정보보호업무를
수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 신임 원장은 대우그룹
최연소 홍보임원을 지냈고 지난 2007년 한나라당(현 새누리당) 대선 경선을 앞두고
당시 박근혜 후보의 공보기획단장으로 일했다. 이후 박근혜 정부 출범과 함께 청와대
대통령 국민 소통비서관과 뉴미디어비서관 등을 역임한 뒤 지난 5월 사임했다.


 


 


style="FONT-SIZE: 14px; FONT-FAMILY: 돋움, Dotum, AppleGothic, sans-serif; FONT-VARIANT: normal; WHITE-SPACE: normal; WORD-SPACING: 0px; TEXT-TRANSFORM: none; COLOR: rgb(51,51,51); PADDING-BOTTOM: 0px; FONT-STYLE: normal; PADDING-TOP: 0px; PADDING-LEFT: 0px; MARGIN: 0px; LETTER-SPACING: normal; LINE-HEIGHT: 25px; PADDING-RIGHT: 0px; BACKGROUND-COLOR: rgb(255,255,255); TEXT-INDENT: 0px; -webkit-text-stroke-width: 0px">유진상
기자
style="WHITE-SPACE: normal; WORD-SPACING: 0px; TEXT-TRANSFORM: none; FLOAT: none; COLOR: rgb(51,51,51); FONT: 14px/25px 돋움, Dotum, AppleGothic, sans-serif; DISPLAY: inline !important; LETTER-SPACING: normal; BACKGROUND-COLOR: rgb(255,255,255); TEXT-INDENT: 0px; -webkit-text-stroke-width: 0px">class=Apple-converted-space> style="CURSOR: pointer; TEXT-DECORATION: none; WHITE-SPACE: normal; WORD-SPACING: 0px; TEXT-TRANSFORM: none; COLOR: rgb(102,102,102); PADDING-BOTTOM: 0px; PADDING-TOP: 0px; FONT: 14px/25px 돋움, Dotum, AppleGothic, sans-serif; PADDING-LEFT: 0px; MARGIN: 0px; LETTER-SPACING: normal; PADDING-RIGHT: 0px; BACKGROUND-COLOR: rgb(255,255,255); TEXT-INDENT: 0px; -webkit-text-stroke-width: 0px"
href="mailto:jinsang@chosunbiz.com">style="TEXT-DECORATION: none; WORD-SPACING: 0px; TEXT-TRANSFORM: none; COLOR: rgb(102,102,102); PADDING-BOTTOM: 0px; PADDING-TOP: 0px; FONT: 14px/25px 돋움, Dotum, AppleGothic, sans-serif; PADDING-LEFT: 0px; MARGIN: 0px; LETTER-SPACING: normal; PADDING-RIGHT: 0px; BACKGROUND-COLOR: white; TEXT-INDENT: 0px">jinsan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