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대통령, 새로운 성장시대 위한 3가지 원칙 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10.14 11:08 | 수정 2014.10.14 11:10

 


[IT조선 이진]
박근혜 대통령은 14일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개최된 '2014 세계지식포럼'에
참석해 ‘새로운 성장의 시대’를 만들자고 주문했다.


 



▲사진=청와대


 


'상쾌한 세계 경제'를
주제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국내외 저명인사와 석학들이 참여해 글로벌 금융위기
및 세계적 성장 정체, 지정학적 갈등 등 어려움에도 재도약할 수 있는 해법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박 대통령은 축사를
통해 세계 경제가 저성장의 악순환에서 벗어나, ‘새로운 성장의 시대’를 열어 나갈
필요성과 방향을 제시했다.


 


박 대통령은 ▲창조적
성장 ▲균형잡힌 성장 ▲기초가 튼튼한 성장 등을 새로운 성장 시대를 위한 방향으로
제시했으며, ▲창조경제 구현을 통한 역동적인 혁신경제 ▲수출과 내수, 제조업과
서비스업,대기업과 중소ㆍ중견기업의 균형있는 성장 ▲공기업의 방만경영, 각종 정부보조금의
부정수급 등 한국경제에 만연한 비정상적인 관행을 정상화 등을 주요 방향이라고
제안했다.


 


박 대통령은 "세
가지 경제성장의 원칙에 따라 국제공조를 하게 되면 저성장의 고리를 끊고 ‘새로운
성장의 시대’를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세계지식포럼에서
새로운 성장의 시대를 여는 소중한 열쇠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chosunbiz.com">miff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