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수요일이 즐거운-iTouch 문화적금'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10.15 16:50 | 수정 2014.10.15 16:55

 


[IT조선 김남규]
우리은행(은행장 이순우)은 인터넷·스마트뱅킹 전용 상품인 '수요일이 즐거운-iTouch
문화적금'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적금 상품은
문화융성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1월부터 시행 중인 '문화가 있는 날'을
홍보하기 위해 선보인 것으로, 우대금리와 문화·레저 제휴서비스를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우리은행은 지난
8월 금융권 최초로 문화융성위원회와 협약을 맺고 금융상품 개발 및 홍보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수요일이 즐거운-iTouch
문화적금'은 월 300만원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적립할 수 있는 1년제 자유적금 상품으로,
매주 수요일 입금금액에 대해서는 기본금리 연 2.1% 외에 추가로 연 0.3%p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또한 전국 25개 펜션
무료 1박권 및 워터파크·캠핑장, 해외여행 등 레저시설 이용 할인서비스와
문화상품권 구입할인, 카셰어링 무상제공 등 다양한 부대서비스를 제공한다. 만기해지
시에는 구두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고정현 상품개발부장은
"우리은행은 이미 자체적으로 매주 수요일을 가정의 날로 정해 가족과 함께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적극 권장하고 있다"며 "이번 상품 출시를
통해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한 사회 전반의 자발적 참여 유도와 함께 관련 상품 출시가
금융권 전반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