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연탄 나눔 봉사활동 통해 연탄 2만장 전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김준혁
입력 2014.11.23 10:10 | 수정 2014.11.23 11:14

 


[IT조선 김준혁]
한국지엠은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 한마음재단(이하 한마음재단)’이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랑의 연탄을 기증하고, 이를 직접 배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3일
밝혔다.


 


한마음재단은 22일,
인천연탄은행에 연탄 2만여 장을 기부하고, 이 중 일부를 인천시 부평구 산곡동 인근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전달했다.
이날 연탄 배달에는 한국지엠 임직원 100여 명을 비롯해 (사)바르게살기운동 인천시
부평구 협의회 회원 40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행사의 의미를 한층 더 높였다


 


이번 연탄배달 봉사활동은
지난 2006년부터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 봉사활동 차원에서 9년째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그 동안 한국지엠 전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금한 기금을 통해
연탄 총 22만 장을 전달했다.


 


한편, 한국지엠 한마음재단은
지난 2005년 한국지엠 임직원이 중심이 돼 설립한 사회복지 법인으로 출범 이후 매년
설, 추석, 장애인의 날, 성탄절 등 어려운 이웃들이 소외감을 느끼기 쉬운 명절이나
기념일 등에 다양한 이웃사랑 봉사활동을 펼쳐 오고 있다.


 


 ▲사진=한국지엠

  

김준혁 기자 innova33@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