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국민안전 위한 다수부처 R&D 기획 대상 확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03.14 15:12 | 수정 2015.03.15 12:30

[IT조선 이진]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는 지난 13일 제7회 다부처공동기획협력특별위원회(이하 다부처특위) 개최를 통해 '2016년도 다부처공동기획사업 사전기획연구 대상사업' 및 '다부처공동기획사업 제도개선(안)'등을 심의·확정했다고 15일 밝혔다.

2016년도 다부처공동기획사업 사전기획연구 대상사업에서는 사회문제해결, 미래대비기술, 중소·벤처 활성화 등 3개 분야에서 제기된 총 40건(정부부처 22건, 국민 18건)의 수요 중 총 13건을 사전기획연구 대상사업으로 확정했다.

다부처공동기획사업 제도개선(안)은 다부처공동기획 제도의 정책적 실효성과 실질적 활용성을 제고할 목적으로 추진됐다.

미래부는 올해 상반기 중으로 다부처공동기획사업 운영지침(미래부 고시) 개정을 통해 다부처공동기획사업의 제도개선을 반영할 계획이다.
 
최영해 미래부 창조경제기획국 심의관은 "다부처공동기획사업은 부처간 공동기획 및 협업을 통해 국가 연구개발투자의 효율성 제고와 유사·중복사업 조정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향후 경제혁신 3개년 계획 실행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