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올 여름 패션 트렌드…여성은 ‘롱’ 남성은 ‘숏’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04.21 15:47 | 수정 2015.04.21 16:07

[IT조선 김남규] 여름을 문턱에 두고 여성들 사이에서 핫팬츠, 미니스커트 등 ‘하의실종’ 패션을 대신해 ‘롱’ 팬츠가 인기를 끌고 있다. 반면 남성의 경우에는 과감한 반바지 패션이 여름 인기 아이템으로 자리 잡고 있다.

사진=G마켓

G마켓이 초여름 의류 구매가 한창인 최근 한 달 동안 남녀 바지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여성의류 중에는 7~9부 바지, 남성의류로는 반바지 판매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한 달간 여성 바지 중 판매가 가장 크게 늘어난 품목은 7~9부 청바지로 전월 대비 판매가 176% 급증했다. 다음은 일자·와이드 바지로 전월 대비 판매가 104% 늘었고, 배기바지 판매도 102% 증가했다. 활동성이 좋아 인기를 얻고 있는 슬랙스는 91%, 점프수트는 82% 판매가 늘었다.

반면 노출이 늘어나는 계절인데도 반바지나 미니스커트 판매는 ‘롱’ 팬츠에 비해 증가폭이 작았다. 같은 기간 면 반바지와 핫팬츠 판매는 전월 대비 66% 늘어나는데 그쳤으며, 치마반바지도 68% 증가했다. 미니스커트, 플레어스커트 판매 역시 각각 35%, 41% 성장에 머물렀다.

봄, 여름 여성들의 대표 패션 아이템이던 반바지, 미니스커트 등이 주춤하고 긴 바지가 인기를 얻음에 따라 덩달아 수혜를 입는 품목도 생겨났다. 보통 이맘때면 살색 스타킹 판매가 급증하는데 올해는 바지와 함께 입을 수 있는 페이크삭스, 덧신 등이 인기다. 최근 한 달간 덧신을 신어도 잘 보이지 않는 페이크삭스 판매가 전월 대비 336% 급증했으며 일반 덧신 판매는 98% 늘어났다.

사진=G마켓

남성의 경우 여성과 반대로 반바지가 더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한 달 동안 남성 카고 반바지는 전월 대비 판매가 176% 급증했다. 남성 청반바지 판매량은 112%, 린넨 반바지는 97% 판매가 늘어나는 등 이번 봄과 여름 시즌 반바지를 입는 남성이 증가할 전망이다.

편하게 입을 수 있는 밴드형 반바지 판매도 같은 기간 63% 증가했다. 같은 기간 긴 기장의 남성 카고·배기바지는 53%, 스키니는 55% 증가해 반바지보다 성장세가 작았다. 일자 청바지 판매는 전월 대비 30%, 배기 청바지는 34% 증가하는 데 그쳤다.

남성헌 G마켓 패션실장은 “여성의 경우 한동안 하의 실종 패션 인기로 롱 티셔츠와 핫팬츠, 미니스커트 등이 대세였으나 최근 밑이 짧게 떨어지는 크롭 티셔츠가 인기를 끌면서 이와 매칭하기 좋은 배기바지나 슬랙스가 주목 받고 있다”며 “남성은 최근 쿨비즈룩 확산으로 반바지가 꼴불견에서 트렌드로 점차 자리 잡으며 하의가 짧아지는 추세”라고 말했다.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