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스마트폰뱅킹 고객 수 1000만 돌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04.30 17:40 | 수정 2015.04.30 17:51

[IT조선 김남규] 국내 금융권 스마트뱅킹의 선두주자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의 스마트폰뱅킹 서비스 ‘KB스타뱅킹’이 출시 5년만인 4월 30일 금융권 최초로 이용 고객 수 1000만 명을 돌파하며 또 하나의 금융권 최초라는 타이틀을 획득했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에 따르면 2010년 4월 서비스를 시작한 ‘KB스타뱅킹’의 가입자 수가 2011년 5월 100만 명을 돌파한 이후 2012년 10월 500만 명, 2014년 8월 900만 명을 넘어서 금융권 최초로 스마트폰뱅킹 고객 1000만을 돌파하는 등 명실공히 스마트금융 시장의 리더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의 스마트뱅킹의 역사는 1990년대 초로 거슬러 올라간다. 인터넷이 처음 선보인 90년대 초반 KB국민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인터넷뱅킹 서비스를 개시했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운영체제에서도 인터넷뱅킹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오픈뱅킹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적용했다.

또한, 2003년 세계 최초 금융 칩 기반 모바일뱅킹 서비스인 ‘뱅크온(Bank-ON)’을 선보였으며, 약 5년 후 역시 세계 최초로 공인인증서를 적용한 칩 없는 모바일뱅킹 서비스를 시작했다.

축적된 스마트금융 관련 노하우와 기술을 토대로 출시된 ‘KB스타뱅킹’은 고객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해왔으며 현재 고객 중심의 맞춤 서비스를 강화한 스타뱅킹 3.0을 서비스 중이다.

고객의 일상과 함께하는 내 손안의 금융을 슬로건으로 내세운 KB스타뱅킹 3.0은 본인 계좌를 바로 확인하고 조회하는 나만의 맞춤 '홈화면', 나의 금융정보와 금융활동 내역을 한눈에 볼 수 있는 'MY KB', 나의 자산진단과 상품가입에서 상담까지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금융센터', 모든 화면에서 전체서비스로 편리하게 이동 할 수 있는 '전체메뉴' 등 4가지 화면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장애인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모든 화면에 걸쳐 앱 접근성 준수는 물론 중장년층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큰글씨이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통적 의미의 금융 서비스 외에 KB인문학, e-book, 운세, 모바일 상품권 등 다양한 분야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은 "앞으로도 KB스타뱅킹과 KB스타뱅킹 미니를 앞세워 스마트폰뱅킹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며 "모든 역량과 노력을 배가해 핀테크라는 거대한 변화의 물결 속에서 모바일 금융시장의 'First Mover'로서의 역할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