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임네트웍스, 빅스위치네트웍스와 파트너십 체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07.21 14:38 | 수정 2015.07.21 14:57

[IT조선 유진상]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킹(SDN) 기업인 나임네트웍스(대표 류기훈)가 빅스위치네트웍스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왼쪽부터) 간주송 나임네트웍스 이사, 류기훈 대표, 빅스위치의 롭 셔우드 CTO, 류우철 일본/한국지사장 (사진=나임네트웍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빅스위치와 협력 중인 베어메탈 스위치 및 하드웨어/소프트웨어 제품 판매 활동, 데이터센터 관련 기술 지원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마케팅 측면에서는 고객 대상으로 한 사용자 맞춤형 데이터센터(COD, Customer Defined Datacenter) 쇼케이스를 운영해 SDDC 시장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류기훈 나임네트웍스 대표는 “국내 SDN 생태계 구축을 위해서는 국내 네트워크 벤더와의 협업도 중요하지만 다양한 글로벌 전문기업과의 협업이 필수”라며 “양사간 협력으로 SDN 2.0 시대에 걸맞은 SDDC 모범 사례 발굴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양사는 데이터센터 및 커리어 사업자를 주대상으로 COD 쇼케이스를 진행해 실질적인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 기술 모델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빅스위치네트웍스는 미국 실리콘밸리 팔로알토에서 2010년 3월에 설립된 SDN 전문기업이다. SDN과 오픈플로우가 큰 관심을 모으면서, VM웨어가 인수한 니시라와 더불어 SDN 컨트롤러 업체로 단숨에 유명세를 탔다. 전 세계에서 1만여 개 이상 사용되고 있는 ‘플러드라이트’ 오픈소스 오픈플로우 컨트롤러로 사업을 시장해 승승장구하고 있는 기업이기도 하다. 지난 2014년에는 일본 지사를 설립해 아시아 시장에서의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