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A, ‘전자정부 민관협력 포럼 대구지역 세미나’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10.13 16:59 | 수정 2015.10.13 17:09

[IT조선 유진상] 행정자치부(장관 정종섭)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 원장 서병조)이 정보화진흥원 대구본원에서 전자정부 민관협력포럼 민간위원 및 대구광역시, 대구지역 IT기업·대학·공공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자정부 민관협력 포럼‘ 대구지역협력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NIA가 ‘전자정부 민관협력 포럼‘ 대구지역협력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NIA)


이번 세미나는 한국정보화진흥원의 대구 이전을 기념해 민간의 창의성과 대구 지역의 정보화 경험을 나누고, 전자정부의 미래 발전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특별강연에서 김성희 KAIST 교수는 ‘좋은 전자정부란 무엇(what)인가?’란 주제로 정부3.0으로 변화된 시민의 정부서비스에 대한 기대와 시민이 주도하는 전자정부의 방향과 전자정부의 역할에 대해 강연했다.

또 기조연설에서 대구광역시는 ‘대구광역시의 정보화 추진현황과 미래추진 전략사업’을 소개하고 중앙 및 지방의 협업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위니텍(대표이사 추교관)은 대구지역의 ICT분야 기업의 성공 사례로 소방정보화 및 국가안전 전자정부 사업의 추진 성과와 경험을 발표하고, 국제표준화 등 전자정부 수출기업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전자정부 민관협력 포럼 발표 및 토론에서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행정혁신 사례’(광주광역시 류홍철 주무관), ‘전자정부 성과관리 체계의 개선방향’(한성대학교 조문석 교수), ‘시간 빈곤의 시대, SIMPLE 한 삶을 위한 실시간 IoT서비스’ (Cornerstones Technology 대표이사 김동오) 등의 발표와 함께 대구 지역 IT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발표자 및 세미나 참석자들과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서병조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본격적인 대구 본원 시대를 열며, 세계 최고의 ICT 전문기관으로 자리하기 위해 지역의 의견을 듣고 지역과 함께 협력 방안을 모색하며 더 나아가서는 우리나라 전자정부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소통과 논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