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백복인 KT&G 대표 ‘청년희망펀드’ 가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10.20 14:22 | 수정 2015.10.20 14:29
[IT조선 김남규] IBK기업은행은 백복인 KT&G 대표(가운데) 등 임원 51명이 서울 강남구 KT&G 서울본사에서 7000만 원을 모아 기업은행을 통해 청년희망펀드 공익신탁에 가입했다고 20일 밝혔다. 

(왼쪽부터)조재영 KT&G 소통공감실장, 백복인 KT&G 대표이사, 장정식 KT&G 영업본부장 (사진=IBK기업은행)

김남규 기자 ngk@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