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해양의무경찰에 4000만 원 상당 PC 기증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이상훈
입력 2015.11.05 13:11 | 수정 2015.11.05 13:56

[IT조선 이상훈] 롯데하이마트는 5일 오전 인천 연수구에 위치한 해양경비안전본부에서 이동우 대표이사, 홍익태 해양경비안전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해양의무경찰을 위한 PC 전달식을 가졌다. 이 날 전달된 4000만 원 상당의 PC 79대는 해양의무경찰이 생활하고 있는 전국 생활관 15곳에 설치되어 의경들이 온라인 강의를 들을 수 있는 교육용 PC로 활용된다.

 

사진=롯데하이마트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는 "우리 영해를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헌신하는 해양의경 여러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며 "롯데하이마트는 앞으로도 나라와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하시는 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하이마트는 올 초부터 국가 안보와 사회 치안 유지에 종사하는 군인 및 경찰과 연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지난 3월에는 육군 최전방 제15사단에 TV를 기증했고, 6월에는 공군본부에 에어컨을, 지난달에는 서울수서경찰서와 함께 관내 초등학교 및 보육원을 대상으로 아동도서 4000권을 전달한 바 있다.
 
롯데하이마트는 이 같은 활동 외에도 장애인, 독거노인 등 소외된 이들을 대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전국의 580여 조손(祖孫)가정과 결연을 맺고 후원하는 '행복3대 캠페인'을 10년째 이어오고 있으며, 2010년부터는 아프리카 케냐 아동들과 결연을 맺고 후원하는 '굿모닝칠드런 캠페인’을 진행해오고 있다.

 


이상훈 기자 hifidelity@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