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보고 ‘블소 토너먼트 2015 월드 챔피언십’도 보고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11.12 14:43 | 수정 2015.11.12 15:02

[IT조선 노동균] 지스타 2015가 개최된 부산에서 블레이드&소울(이하 블소) 최강자를 가리는 ‘블소 토너먼트 2015 월드 챔피언십’이 열린다.

블소 토너먼트 2015 월드 챔피언십에는 국가별 국가대표 선발전을 통해 선발된 한국, 중국, 일본, 대만 4개국 16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엔씨소프트가 주최하고, CJ E&M의 게임 전문 채널 OGN이 전 경기를 생방송으로 중계한다. 그래픽카드 전문 업체 이엠텍아이엔씨가 공식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며, 부산광역시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한다. 여기에 게이밍기어 전문 업체 제닉스 크리에이티브와 부산 영화의전당이 공식 후원한다.

오는 13일~14일 양일간 진행되는 블소 토너먼트 2015 월드 챔피언십은 오후 1시부터 지스타가 열리는 벡스코에서 도보 10분 거리의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한편, 대회와 함께 후원사인 제닉스의 각종 게이밍기어 및 의자 등도 전시되며,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제닉스의 키보드, 마우스 등 이벤트 상품을 비롯해 할인쿠폰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사진= 제닉스)

노동균 기자 yesn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