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창업지원 온라인 창구 'K-스타트업 홈페이지' 오픈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5.12.23 10:26 | 수정 2015.12.23 12:00

[IT조선 최재필]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하는 온라인 창구가 마련됐다.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와 중소기업청은 창업지원사업의 일원화된 온라인 창구인 'K-스타트업 홈페이지'를 개설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미지=미래부

 

이는 기존 중소기업청에서 운영해 오던 온라인 지원 창구인 창업넷 홈페이지를 기반으로 개편한 것이다. 각 부처가 유사한 방식의 창업지원 사업들을 연계·통합해 안내함으로써 창업자의 사업 파악·신청 부담이 크게 완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K-스타트업 홈페이지에서는 정부의 다양한 창업지원사업을 창업교육, 시설·공간 등 8개 카테고리로 일목요연하게 제공하고, 지역·업력·연령 등에 따라 검색할 수 있는 기능도 강화함으로써 창업자가 정부지원사업을 보다 손쉽게 찾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다양한 스타트업 지원 정책의 일관성을 확보하고 우리나라를 아시아의 최고 창업허브로 발전시키고자 하는 의미를 담아 새로운 디자인 로고를 제작했다. 새로운 로고는 창조경제 정책과의 연계성 강조를 위해 창조경제 로고와 함께 적용, 스타트업 관련 사업 공고와 관련 행사 등에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미래부는 내년 1분기 중 전국의 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해 지역의 창업자들과 정책 담당자가 현장에서 소통할 수 있는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