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미래부 1차관 첫 행선지는 '창조경제혁신센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1.19 10:24 | 수정 2016.01.19 14:00

[IT조선 최재필] 홍남기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 1차관이 취임 후 첫 현장 방문지로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과학기술연구원을 선택했다.

미래부는 홍남기 1차관이 오프라인 창조경제플랫폼인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를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홍 차관은 올해 새롭게 오픈한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의 인큐베이터센터를 방문해 입주기업들의 창업사례와 아이디어를 직접 들으며 창업자들의 열정과 의지를 확인했다. 예비창업자, 창업 지원 멘토들에게 현장의 애로점을 청취하고 정부 지원정책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이어 홍남기 1차관은 과학기술연구원(이하 KIST)을 방문, KIST의 업무현황과 연구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연구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또 KIST 연구원들과 함께 뇌과학연구소, 차세대반도체연구소 등의 연구현장을 둘러보며 미래성장 원천 창출에 매진하는 연구자들을 격려했다.

홍 차관은 "지난 50년 대한민국 산업화와 함께한 KIST가 미래를 향해 어떤 성과를 낼 것인지를 고민하는 것이 더 시급한 과제"라고 말했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