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시큐어, '정보보안·데이터 보안 세미나' 2월 23일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2.16 09:45 | 수정 2016.02.16 10:15

[IT조선 노동균] 한컴시큐어(대표 이상헌)가 기업 및 개인의 정보 유출과 사이버 해킹에 대한 대응 방안을 제시하는 ‘정보보안 및 데이터 보안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정보보안 및 데이터 보안 세미나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삼정KPMG, MDS테크놀로지의 후원으로 오는 23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다.

IT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Cloud), 빅데이터(Big Data), 모바일(Mobile)을 아우르는 ICBM이 핵심 기술로 지목되면서 이에 따른 보안 기술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이를 겨냥한 사이버 공격도 점점 지능화·고도화되고 있는 만큼 전 세계적으로 개인정보 및 기밀 데이터의 보호가 중요한 해결 과제로 부각되고 있다.

PKI 기반의 PC 및 모바일 공인인증 솔루션과 DB 암호화, 통합 인증·권한·계정 관리, 시큐어코딩, 키 관리 솔루션을 비롯한 통합 정보보안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한컴시큐어는 이번 세미나에서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한 실질적인 보안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에서 ‘FIDO 생체인증을 통해서 본 사용자 인증기술 동향’, 삼성KPMG에서 ‘IoT 생태계와 보안’에 대해 설명한다.

이상헌 한컴시큐어 대표는 “정보보호 시장의 빠른 변화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기술 고도화를 지속해야 한다”며 “통합 보안에 대한 고객의 니즈가 증가하는 추세에 발맞춰 실질적인 해결 방안을 제시해 정보보안 산업의 성장 및 혁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정보보안 및 데이터 보안 세미나는 무료로 개최되며, 사전 등록은 한컴시큐어 홈페이지(www.hsecure.co.kr)에서 할 수 있다.

노동균 기자 saferoh@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