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문호원 신임 대표 선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3.25 10:15 | 수정 2016.03.25 10:23

[IT조선 최재필] KT파워텔은 25일 서울 목동 본사에서 제30기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신임 대표에 문호원 KT 네트워크부문 부산네트워크운용본부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문호원 신임 대표 (사진=KT파워텔)


 
문호원 신임 대표는 지난 2009년 KT engcore 경영전략실장을 거쳐, KT 유무선네트워크 전략본부 코어망 전략 담당, KT 강북네트워크운용단 유선운용센터장을 역임하며 무전 통신 플랫폼에 대한 이해력을 갖춘 IT 분야의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문 대표는 "지난 20년간 KT파워텔이 지켜온 무전 통신 1위 사업자 자리를 더욱 견고히 할 것"이라며 "기존 제공하던 LTE 무전 서비스 ‘파워톡’을 넘어 무전통신과 연계한 새로운 컨버전스 솔루션을 발굴, 미래 성장 사업을 키우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올해는 라져(RADGER) 단말에서 VoLTE 서비스를 제공하고 영상 무전을 상용화하는 등 타사와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 가치를 더욱 높일 것"이라며 "임직원 모두 각자의 역량과 열정을 다해 고객인식 1등을 실현하자"고 덧붙였다.

최재필 기자 mobilechoi@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