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물류사업 분할 후 합병·매각 계획 없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7.18 14:38
삼성SDS가 물류 BPO 사업을 분할한 후 삼성물산과 합병하거나 매각할 계획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울 잠실동에 위치한 삼성SDS 본사 사옥 전경. / 김남규 기자
삼성SDS는 18일 공시를 통해 "당사는 검토 진행 중인 사업부문별 회사 분할 방안과 관련해 물류사업부문을 매각하거나, 분할 이후 삼성물산과 합병을 검토한 바 없다"며 "검토 계획도 없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삼성SDS는 또 "현재 외부기관의 자문 등을 통해 물류사업 분할을 검토 중이나 아직 확정된 바는 없다"며 "추후 구체적인 사항이 확정되는 시점에 재공시 하겠다"고 덧붙였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