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학교병원, 스마트 헬스케어 솔루션 도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09.27 14:40
한양대학교병원은 스마트 헬스케어 솔루션 '엠케어(M-care)'를 도입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한양대학교병원은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7일 밝혔다. / 데이타뱅크시스템즈 제공
한양대학교병원이 도입한 엠케어는 데이타뱅크시스템즈가 개발한 솔루션이다. 엠케어는 병원 이용자가 스마트폰앱을 일일이 조작하지 않아도 접수와 진료, 수납, 귀가의 4가지 큰 단계에서 세부적인 이용자의 동선과 프로세스를 스스로 인지한다. 이후 개인화와 맞춤형 메시지로 안내와 진료를 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데이타뱅크시스템즈에 따르면 엠케어는 지난해12월 부산대학교병원과 경북대학교병원에 공급됐다. 한양대학교병원은 국내 세번째다.올해 말까지 한양대학교 구리병원과 경북대학교 칠곡병원 등 10여개 상급종합병원에 서비스가 도입될 예정이다.

홍병진 데이타뱅크시스템즈 대표는"향후 대형 종합병원은 물론 중소병원까지 엠케어 서비스를 확대하겠다"며 "보다 많은 사람들이 병원 이용에 불편함 없이 치료받을 수 있는 의료 환경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