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유승민 IOC 선수위원 후원 협약식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11.01 16:20
대한항공은 1일 오전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지창훈 대한항공 사장, 유승민 IOC 선수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엑설런스 프로그램 (Excellence Program)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왼쪽부터)조현민 대한항공 통합커뮤니케이션실 전무, 유승민 IOC 선수위원, 지창훈 대한항공 사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대한항공 제공
이번 후원 협약에 따라 대한항공은 앞으로 1년 동안 유승민 IOC 선수위원이 탁구 관련 국제대회 및 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대한항공 프레스티지 항공권을 무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대한항공 '엑설런스 프로그램'은 지난 2006년부터 운영해 온 스포츠, 문화예술, 사회봉사, 학술 후원 프로그램이다. 각 분야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 국민의 자긍심과 국가 인지도를 높인 인사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유승민 IOC 선수위원은 2004년 아테네 올림픽에서 남자 탁구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이후로도 국제대회에 출전해 뛰어난 성적으로 국위선양에 기여했다. 올해 IOC 선수위원에 선출돼 8년간 국제 스포츠 무대에서 활동하며 한국인의 자긍심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항공은 2018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 종목에서 올림픽 3연패를 노리는 이상화 선수와 리듬체조 부문에서 활약 중인 손연재 선수, 우리나라 현대 미술을 대표하는 서도호 작가에게 항공권을 지원하고 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