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K쇼핑 '1000평규모 신규 통합 콜센터' 개관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6.11.15 16:51
KTH는 서울 동작구 보라매 사옥 10층에 1000평(3305㎡) 규모의 'K쇼핑 신규 통합 콜센터'를 구축하고 개관식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KTH 보라매 사옥 10층에 개관한 K쇼핑 신규 통합 콜센터 사무실 전경. / KTH 제공
이날 K쇼핑 통합 콜센터 개관식에는 오세영 KTH 대표, 문영선 커머스부문장, 김태환 경영기획실장, 전경혜 KTCS 전무, 이화택 윌앤비전 대표 등이 참석해 기념사 및 테이프 커팅식을 가졌다.

새로 오픈한 K쇼핑 콜센터는 KTH 본사 4층에 위치한 동작센터와 KTCS 강서센터로 운영되던 K쇼핑 콜센터를 하나로 통합한 것으로 최대 420명을 수용할 수 있다. 국내 콜센터 중 가장 넓은 1550㎜의 상담 좌석 간 거리를 확보해 상담사의 근무환경도 개선했다.

KTH는 이 같은 콜센터 구축과 함께 상담사의 업무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정책 및 동기 부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상담사의 생일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해 케이크와 선물을 제공하는 감성 케어를 위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KTH 보라매 사옥 10층에 개관한 K쇼핑 신규 통합 콜센터 휴게실 전경. / KTH 제공
또한 KT그룹 임직원과 동일한 K쇼핑 할인 구매 혜택을 제공하고, 업무성과가 우수한 상담사를 선발해 영화 관람권도 증정한다. 연 2회 상담사 만족도 조사를 진행해 상담사가 원하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고 있다.

오세영 KTH 대표는 "K쇼핑의 가족인 상담사들이 편안하게 일할 수 있는 업계 최고의 시설 및 근무환경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앞으로도 상담사가 행복한 콜센터, 고객이 감동하는 K쇼핑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