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씨현시스템, 가상현실 놀이 플랫폼업체 GPM과 VR MOU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1.16 13:32
VR HMD(가상현실 헤드셋) HTC 바이브(VIVE)의 국내 파트너사 제이씨현시스템이 GPM과 '몬스터VR' 사업 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제이씨현시스템과 GPM이 ‘몬스터VR’ 플랫폼 기반 VR 사업 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 제이씨현 제공
GPM의 가상현실 놀이문화 플랫폼 '몬스터VR'은 콘텐츠 개발사들과의 제휴를 통해 다양한 종류의 VR(가상현실) 콘텐츠를 제공한다. 모텔과 PC방, 노래방 등 VR 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곳을 중심으로 가상현실 놀이문화를 선도하는 브랜드로 자리잡는다는 계획이다.

제이씨현시스템과 GPM 양사는 2017년 상반기 중에 몬스터VR 사업을 본격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제이씨현은 HTC 바이브를 통한 VR 하드웨어 공급을, GPM은 '몬스터VR' 플랫폼에 기반한 관련 서비스 및 콘텐츠를 제공하게 된다.

이정현 제이씨현시스템 VR사업 총괄 전무는 "GPM과의 제휴를 통해 고객들이 제이씨현이 유통하는 HTC VIVE를 보다 더 편안히 보다 더 즐겁게 즐길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며 "몬스터VR 사업의 성공을 위해 GPM과 힘을 합쳐 역량을 총동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성준 GPM 대표는 "PC및 드론 등 하드웨어 분야의 전문기업인 제이씨현시스템과 함께 몬스터VR 사업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제이씨현시스템과 GPM이 함께 한다면 국내 VR 대중화를 잘 이끌어나갈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