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차, 플래그십 디젤 세단 'S90 D4' 출시…가격은 5990만원부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1.25 09:57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자사의 플래그십 세단인 더 뉴 S90 라인업에 합리적인 사양을 구성한 '더 뉴 S90 D4'를 추가로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더 뉴 S90의 엔트리 모델인 D4는 지능형 연료 분사 기술인 i-ART(Intelligent Accuracy Refinement Technologies)를 적용한 2.0리터 직렬 4기통 트윈터보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최고출력은 190마력, 최대토크는 40.8kg·m이며, 복합연비는 리터당 14km(도심 12.2km, 고속도로 17km)다.

볼보 더 뉴 S90 D4. /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더 뉴 S90 D4는 기본형인 모멘텀 트림부터 반자율 주행기술(파일럿 어시스트 II)과 도로 이탈 보호 시스템, 대형 동물 탐지기술, 교차로 추돌 방지 시스템 등 다양한 안전·편의 사양을 기본으로 장착했다. 가격은 모멘텀 5990만원, 인스크립션 6690만원이다.

볼보자동차는 D4 모델 출고를 기념해 2월 한 달간 자사 차량 재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현재 볼보 차량을 운행 중인 고객이 더 뉴 S90 D4 모멘텀을 구매하는 경우 1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한다. 구매 차량의 중고차 잔존가치를 최대 48%까지 보장하는 밸류-업 금융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더 뉴 S90 D4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고급 사양으로 프리미엄 세단 시장에서 충분한 경쟁력을 지녔다"며 "더 뉴 S90이 올해 상반기 볼보자동차 판매 신장을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