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삼성 페이' 태국 서비스 시작...아시아 국가 중 4번째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2.08 15:47 | 수정 2017.02.08 16:00
삼성전자는 자사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인 '삼성페이'를 태국에서 정식으로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결제 서비스 ‘삼성 페이’를 태국에서 정식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 삼성전자 제공
태국은 삼성페이가 한국·미국·중국·싱가포르·러시아 등에 이어 10번째로 상용 서비스를 시작하는 시장으로 아시아 지역에서는 중국·호주·싱가포르에 이어 4번째다.

삼성전자는 카시콘 은행, 방콕은행, 크룽스리신용카드, 크룽타이신용카드, 시티은행, 시암상업은행 등 태국 내 6개 주요 은행·카드사와 협력해 신용카드 결제와 선불카드, 멤버십카드 등 부가 서비스를 제공한다.

위차이 폰프라탕 삼성전자 태국법인 IM부문담당 상무는 "삼성 페이 출시로 태국 사람들은 더 이상 돈이나 카드를 들고 다닐 필요가 없게 됐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