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 출시…가격은 2695만원부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3.06 15:49
현대자동차는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싼타페 라인업에 '가솔린 2.0 터보' 모델을 추가로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현대차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 모델. / 현대자동차 제공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는 세타Ⅱ 2.0리터 T-GDi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240마력, 최대토크 36.0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기존 디젤 2.0 모델과 비교하면 출력이 약 29% 향상됐다.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는 가솔린 엔진 특유의 정숙성과 1450rpm의 낮은 엔진 회전수부터 발휘되는 최대토크로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현대차 한 관계자는 "소음과 진동이 적고 정숙하면서도 강력한 SUV를 원하는 고객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가솔린 터보 모델을 출시하게 됐다"며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가 중형 SUV 시장에서 현대차의 입지를 한층 높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의 가격은 스마트 2695만원, 프리미엄 2855만원, 밸류플러스 3040만원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