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한미연합훈련 기간 국가 사이버 위기경보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3.09 17:19
정부는 한미연합훈련 기간 중 북한에 의한 사이버 공격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9일 오후 6시부로 국가 사이버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에 앞서 최근 디도스(DDoS), 홈페이지 변조 등 최근 급증하고 있는 사이버 공격에 대응해 유관기관 간 협력을 통한 디도스 공격 차단, 해킹된 홈페이지의 복구 및 취약점 조치를 지원하는 등 대응조치를 취했다.

또 주요 기반시설에 대한 관제 강화 및 주요 기업들의 홈페이지 모니터링 대상 확대 등 선제적 대응조치를 기관별로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정부는 추가적인 해킹 공격의 피해 확산 방지를 위해 민간 및 공공기관에 대해 디도스 공격 모니터링과 함께 인터넷 서버 등에 대한 보안취약점 점검, 보안 조치를 강화할 것을 당부하면서 피해 발생 시에는 즉각 관계 기관에 신고해줄 것을 요청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