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총 2017] 삼성전자, 지주회사 전환 여전히 검토 중..."실행 쉽지 않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3.24 09:55
삼성전자가 지주회사 전환 등 사업구조 검토와 관련해 '여전히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24일 오전 9시 서울 서초동 삼성서초사옥 5층 다목적홀에서 ‘제 49기 정기주주총회’를 열었다.
삼성전자는 24일 오전 9시 서울 서초동 삼성서초사옥 5층 다목적홀에서 '제 49기 정기주주총회'를 진행했다.

사회 의장인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은 "지주회사 전환등 사업구조 검토는 회사와 주주 모두에게 너무도 중요한 문제이기 때문에 법률, 세제 등 다양하게 검토하고 있다"며 "검토 과정에서 지주회사 전환에 따른 부정적인 영향이 존재해 지금으로서는 실행이 쉽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양한 측면에서 검토를 진행한 후 결과를 주주들에게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