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에이지·삼성전자, 모바일 건강검진 서비스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4.10 19:44 | 수정 2017.04.11 09:00
의료데이터 분석 기업 메디에이지는 삼성전자와 모바일 건강검진 서비스 제공을 위한 '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메디에이지가 선보인 ‘모바일 건강검진 서비스’ UI 모습. / 메디에이지 제공
모바일로 건강검진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이 서비스는 이용자의 라이프 로그 데이터와 건강검진 데이터를 분석해서 체질에 맞는 건강관리 코칭 정보를 제공한다.

메디에이지는 8조원 규모의 전체 건강검진 시장 중 기업 대상 건강검진 분야와 전문검진센터에 '모바일 건강검진 서비스'를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김강형 메디에이지 대표는 "삼성전자의 삼성 헬스 플랫폼을 활용해 모바일로 건강검진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건강검진 이후의 사후관리를 효율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에이지는 현재까지 부산대병원, 백병원 등과 모바일 건강검진 서비스 계약을 완료했고,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고려대 안암병원, 차움 검진센터, 건양대병원, 대전선병원, 계명대 동산의료원 등 전국 주요병원 60여개처와 제휴를 협의 중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