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대선 앞두고 사이버 위기 경보 '주의' 발령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5.08 10:44
정부는 대선 전후 사이버 공격 발생 가능성에 대비하고, 사이버 공격 대응 태세 강화를 위해 8일 사이버 위기 경보 단계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발령했다.

정부가 사이버 위기 경보를 8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 발령했다. / 국가사이버안전센터 제공
사이버 위기 경보는 올해 3월 9일 중국발 사이버 공격 증가로 주의 발령 조치된 이후 4월 7일 관심으로 하향됐다가 한 달여 만에 다시 상향 조정됐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악성코드 감염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윈도, 백신 프로그램 등의 최신 보안 업데이트를 유지하고,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이나 불건전 홈페이지를 통한 감염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이상 징후가 포착되거나 침해 사고 발생 시 인터넷침해대응센터 및 국번 없이 118로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