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기술, 공공·중기 특화 클라우드 솔루션 '칵테일 스마트' 선보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8.16 17:21
클라우드 전문 기업 나무기술은 자체 개발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플랫폼 '칵테일'의 스마트 버전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칵테일 스마트는 공공기관과 중소기업의 사내 클라우드용으로 최적화된 버전이다. 기존 사용 중인 서버·장비를 활용해 저비용으로 단시간 내에 사내 클라우드를 구축하도록 돕니다.

또, 서비스 앱을 자동을 복구할 수 있는 기능과 다운타임(고장시간) 없는 앱 업데이트 기능을 지원해 관리자의 편의를 높인다.

특화된 템플릿 기능을 제공해 퍼블릭과 프라이빗 클라우드 간 이전·배포를 포장 이사처럼 하나로 묶어 이전을 돕는 것도 특징 중 하나다.

정철 나무기술 대표는 "칵테일 스마트는 확장성과 이동성이 돋보이는 솔루션으로, 기업이 도입할 경우 앱 설치 소요 시간을 줄이고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