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LED 전장부품 품질 검증, 車 시험인증사와 협력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10.24 13:04
삼성전자가 LED 전장업계 최초로 제 3자 인증기관과 공동으로 시험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자동차 시험 인증 분야에서 전문성을 가진 인증사와 협력해 LED 전장부품 시장에서 품질 신뢰성을 높여가겠다는 의지에서다.

삼성전자는 24일 여의도 투아이에프씨에 위치한 티유브이슈드(TÜV SÜD) Korea 본사에서 TÜV SÜD와 LED 전장 부품의 공동 시험 프로그램 개발 기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삼성전자-TÜV SÜD 공동 시험 승인마크 '더블옥타곤 마크. / 삼성전자 제공
독일 뮌헨에 본사를 둔 TÜV SÜD는 150년 이상 전통의 글로벌 인증 기관으로 사람, 환경, 재산의 안전 보호를 위해 시험, 인증, 검사, 교육 등 종합적 기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자동차 시험 인증 분야에서 100년 이상의 역사와 세계적인 권위를 자랑한다.

일반적으로 완성차 업체에 전장용 LED 부품 공급 시, 제조사가 자체적으로 진행한 제품 품질 시험결과가 요구된다. 삼성전자는 LED 전장업계 최초로 제 3자 인증기관과 공동으로 시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품의 품질과 신뢰성을 객관적으로 입증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프로그램에 전장부품관련 국제 규격인 AEC-Q102 시험 외 TÜV SÜD와 공동 발굴한 안전 시험 항목을 추가 적용해 품질 검증력을 강화했다. 또 별도 승인마크를 제공해 LED 전장부품 품질 신뢰성을 높여나갈 예정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